청춘구 행복동 속에서 함께 살아가는 우리를 소개합니다
자세한 동민들의 이야기는 사진을 눌러 확인해주세요



그리고 청춘구 행복동의 마스코트인
'행복이'와 행복이의 새끼들 '오복이'들도 있어요


언젠가부터 우리 집으로 들어와 함께 살고 있는 행복이
성격도 순하고 사람도 잘 따르는 애기 강아지처럼 보여도
다섯마리 강아지의 엄마랍니다

 
 

행복이의 귀여운 새끼 오복이들
2020년 9월 3일에 태어나 행복동민들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자라서
이제는 엄마 행복이보다 더 활발한 강아지가 되었어요